자유예상

“긴장? 설레요!” 믿음 찾은 정영일(SK), 만끽하는 '마음의 봄'

정아 0 3
'“긴장되느냐, 설레느냐”라고 물었다. 정영일(31·SK)은 망설이지 않고 “설렌다”고 답했다. 성공 경험은 철저한 준비로, 철저한 준비는 더 큰 자신감으로 돌아온다. 모처럼 다시 찾은 ‘마음의 봄’이다. 이제 진짜 정영일을 볼 수 있다는 기대감이 커진다.'


“긴장? 설레요!” 믿음 찾은 정영일, 만끽하는 '마음의 봄'

Comments